2024.04.13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한돈자조금, ‘K-PORK(포크) 수출 확대 추진단’ 출범

한돈 정육 육가공 제품 수출 확대
공고로 자격 요건되는 수출업체 선정해 지원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가 한돈 수출 확대를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한돈자조금은 지난 19일 서울 aT센터에서 ‘K-PORK(포크) 수출 확대 추진단’ 출범식을 열었다.


추진단은 민관 협업 체계를 구축해 빠르게 변하는 세계 시장 변화에 대처하고, 한돈 정육과 육가공 제품 수출 확대를 위해 구성했다. 


한돈자조금 손세희 위원장과 농식품부 이연섭 축산경영과장을 공동 단장으로 하고, 생산자·정부·양돈조합·육가공업체·수출업체·유관기관 등 6개 분야가 망라됐다.
현재 한돈은 홍콩, UAE, 싱가포르(육가공품 한정) 등 일부 검역체결 아시아 국가에 수출되고 있다. 신규시장 발굴, 검역 협정 체결, 현지 시장 상황에 맞는 마케팅 등을 추진하기 위해선 발 빠르고 촘촘한 체계가 요구된다.


추진단은 한돈 수출 확대를 목표로 여러 분야에 걸쳐 전문적인 의견을 모으고, 향후 공고를 통해 자격 요건이 되는 수출 업체를 선정해 지원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한돈자조금은 한돈 제품에 전폭적으로 수출 물류비 지원에 나선다. 2015년 세계무역기구(WTO)가 농업 수출 물류비 지원을 폐지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올해부터 정부 차원의 수출 물류비 지원이 금지된다. 이에 순수 농가거출 자조금으로 수출 물류비를 지원한다.
특히 몽골과 같이 검역 체결국이나 수출 실적이 없는 국가의 경우 수출 물류비의 100%를 지원하는 등 신시장 개척을 적극적으로 도울 방침이다.


수출국 매출 활성화를 위해 현지 한돈 판촉 지원도 추진한다. 시식회, 홍보 판촉물과 광고비 지원 등으로 수출국 소비자, 바이어들에게 한돈 우수성을 알릴 계획이다.


손 위원장은 “K-컬처 인기에 힘입어 K-푸드도 세계인에게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이를 기회로 K-포크 수출 확대 추진단을 통해 우리 한돈이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에서도 인정받고 사랑받는 한돈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