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2.5℃
  • 흐림서울 24.1℃
  • 흐림대전 25.0℃
  • 흐림대구 25.7℃
  • 흐림울산 24.4℃
  • 흐림광주 26.0℃
  • 흐림부산 22.8℃
  • 흐림고창 27.1℃
  • 흐림제주 23.1℃
  • 흐림강화 21.9℃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4.7℃
  • 흐림강진군 25.4℃
  • 흐림경주시 26.0℃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ASF 종식 돌파구 마련되나…ASF 백신 개발 가시권

ASF 백신 개발이 가시권에 들어온 것으로 전해졌다. ‘ASF 유행’을 종식할 돌파구가 국내에서 개발된 백신으로 마련될지 주목된다. 

 

최근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에 따르면 국내 야생 멧돼지에서 분리한 ASF 바이러스를 활용해 만든 약독화 생백신(LAV) 후보주(ASFV-MEC-01)가 지난해 돼지를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 높은 수준의 항체를 형성하고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와 별개로 최근 관리원이 진행한 미국 농무부(USDA) 개발 약독화 백신 후보주의 모돈 대상 안전성 평가에서도 긍정적인 결과가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관리원은 국내 개발 백신 후보주에 대해 곧 농식품부에 야외 임상시험 승인을 신청해 승인받은 뒤 시제품을 만들어 내년 베트남에서 시험할 예정이다.

 

UDSA 개발 백신 후보주에 대해서도 후속 시험 결과를 보면서 같은 절차를 밟을 방침이다. 
관리원은 작년 10월 개최한 국제 ‘야생동물 질병에 관한 정책원탁회의’에서 베트남 측과 ASF 백신 야외 임상시험 공동연구 계획을 논의한 바 있다.

 

국내 야생 멧돼지에서 확보한 ASF 바이러스로 국내 연구진이 자체 기술로 백신을 만들면 ‘로열티’ 문제가 없을 뿐 아니라 다른 국가에서 로열티를 받는 것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야생 멧돼지용 백신을 사육돼지에 접종하는데 기술적 장벽은 없고 정책적 결정만 필요하다는 것이 전문가들 설명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