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0.6℃
  • 흐림강릉 24.9℃
  • 맑음서울 21.1℃
  • 구름많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6.6℃
  • 구름많음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22.4℃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8.0℃
  • 구름많음보은 22.8℃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7.6℃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야생멧돼지 ASF 2,577건 검출…추가확산 차단 주력

“폐사체 방치 장거리 전파 주요 원인…신고 중요해”

URL복사

 

야생멧돼지 ASF가 지난 2019년 10월 첫 발생 후 약 2년6개월 동안 2500여건이 검출된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는 특별감시단을 구성하는 등 봄철 추가 확산 차단에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3일 환경부 소속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에 따르면 야생멧돼지 ASF는 5월 1일 기준 총 2577건이 검출됐다. 
지역별 누적 건수로는 화천이 423건으로 가장 많았고, 연천 418건, 춘천 218건, 영월 187건, 정선 159건, 인제 158건 등을 기록했다. 

 

2019년 10월 이후 약 2년6개월간 포획된 야생멧돼지는 총 23만2000여 마리다.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은 이중 발생지역을 중심으로 4만3000여 마리(약 19%)를 진단했다. 
당초 야생멧돼지 ASF가 처음 발생한 2019년 10월부터 전국 모든 폐사체를 검사했으나 포획 개체는 발생지역 시료만 검사했고, 비발생지역은 2021년 이후 10~30% 정도를 표본 감시했다. 
전수검사가 실시되는 올해에는 전국서 포획되는 약 6만 마리의 야생멧돼지에 대해 ASF를 진단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은 야생멧돼지 ASF의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이달부터 특별감시단을 구성해 발생지역 주변 10여개 시군을 대상으로 금지구역 내 엽견사용 등 불법행위를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 10여개 시군은 충주, 괴산, 보은, 영동, 상주, 문경, 봉화, 예천, 안동, 울진이다. 
아울러 야생멧돼지가 번식기인 이달부터 폐사체도 쉽게 눈에 띌 수 있는 만큼, 적극적으로 신고할 수 있도록 안내문을 제작, 전국 지자체에 배포했다. 야생멧돼지 폐사체를 신고할 경우 포상금 20만원이 지급된다.

 

정원화 국립야생동물질병관리원 질병대응팀장은 “ASF의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야외 활동이 늘어나는 봄철부터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며 “특히 야생멧돼지 폐사체 방치가 장거리 전파의 주요 원인 중 하나이기 때문에 국민들의 적극적인 폐사체 신고가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