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04 (수)

  • 맑음동두천 19.4℃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18.9℃
  • 맑음대전 18.7℃
  • 맑음대구 18.8℃
  • 맑음울산 21.0℃
  • 맑음광주 17.6℃
  • 맑음부산 18.4℃
  • 맑음고창 19.1℃
  • 맑음제주 19.9℃
  • 맑음강화 18.6℃
  • 맑음보은 17.0℃
  • 맑음금산 18.2℃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21.2℃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도드람양돈농협, ‘2022년 상반기 도드람 후계자 워크숍’ 성료

“양돈산업 이끌어 갈 후계자들과 현안 점검·소통”

URL복사

‘분뇨처리 및 냄새저감’ 주제 우수 실천사례 소개

‘축산업의 기후위기 진실과 대응방안’ 등으로 진행

 

 

도드람양돈농협(조합장 박광욱)은 지난 6일 도드람 양돈2세 및 창업 농가를 대상으로 ‘2022년 상반기 도드람 후계자 워크숍’을 성료했다고 밝혔다.

 

도드람은 조합원 경쟁력 제고와 지속가능한 양돈업 육성을 위해 가업을 승계 중인 조합 후계자 및 창업 농가를 대상으로 매년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2022년 상반기 워크숍은 ‘분뇨처리 및 냄새저감’을 주제로 농장 환경개선에 대한 중요성을 상기시키고, 우수 실천사례를 소개하고자 기획했다.

 

대전광역시 유성호텔에서 진행된 이번 워크숍은 39명의 양돈2세 및 창업 농가를 비롯해 박광욱 조합장, 손세희 한돈협회장, 조진현 한돈협회 전무대행, 오재곤 도드람양돈농협 이사, 김재민 농장과식탁 실장 등 양돈업계 전문가가 참석해 특강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특강 주요 내용으로는 ▲축산업의 기후위기에 대한 진실과 대응방안 ▲최근 환경규제 강화 동향과 대응 ▲조합원 분뇨처리 우수농가 사례 발표 등이 진행됐다. 

 

또한, 양돈 현안에 대해 현장의 목소리를 나누는 네트워킹 시간과 전문가와 함께하는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됐다.

 

박광욱 조합장은 “앞으로 양돈 산업을 이끌어 갈 후계자들과 현안을 점검하고 소통하는 한편, 친환경 축산을 위한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값진 시간이었다. 도드람은 지속가능한 양돈 산업을 위해 가축분뇨 재생기술에 대한 컨설팅, 우수사례 공유 등으로 농가의 실천을 독려하며 한돈 산업의 미래 가치 향상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