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0.6℃
  • 흐림강릉 24.9℃
  • 맑음서울 21.1℃
  • 구름많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6.6℃
  • 구름많음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22.4℃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8.0℃
  • 구름많음보은 22.8℃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7.6℃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전북도, 환경친화적 축산업 육성 180억원 투자

가축분뇨 적정처리·악취저감시설 확충 등 축산환경 개선 가속화

URL복사

전북도는 올해 축산악취개선사업에 180억을 투자해 가축분뇨 적정처리와 악취를 줄여 환경친화적 축산업 육성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지난 8일 전북도에 따르면 축산악취개선사업은 시군 주도로 가축분뇨 처리 및 악취저감을 위한 투자계획을 수립하고, 농식품부 공모 및 평가를 통해 지원하는 사업으로 크게 △분뇨자원화분야 △분뇨처리시설분야 △악취저감시설분야로 이뤄진다 

 

특히 올해는 사업 선정시 도와 시군의 적극적인 대응으로 투자규모가 전년대비 85% 확대됐으며, 이를 통해 축산농가의 가축분뇨 적정처리와 악취저감시설 확충 등 축산환경 개선이 더욱 가속화 될 것으로 전망된다.
올해 투자는 익산, 정읍, 남원, 완주, 진안, 임실, 순창, 고창 등 8개 시군 360개소이다.

 

전북도는 현재 2023년 사업대상자 선정을 위한 공모절차가 진행 중으로 내실있는 사업계획 수립 및 대응으로 사업을 신청한 시군이 최대한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도 밝혔다.

 

신원식 농축산식품국장은 “환경친화적 축산업 육성에 대한 사회적 요구와 필요성이 날로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축산농가는 물론 전북도에서도 가축분뇨 적정처리와 악취저감 등 축산환경 개선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