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9.19 (화)

  • 흐림동두천 25.2℃
  • 흐림강릉 29.2℃
  • 흐림서울 26.2℃
  • 흐림대전 27.6℃
  • 구름많음대구 29.3℃
  • 구름조금울산 28.5℃
  • 구름조금광주 28.5℃
  • 구름많음부산 27.6℃
  • 구름많음고창 28.9℃
  • 구름많음제주 27.7℃
  • 흐림강화 24.4℃
  • 구름많음보은 26.3℃
  • 구름많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9.6℃
  • 흐림경주시 30.2℃
  • 구름많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농경연, ‘미세먼지·악취저감 농업활성화 방안’ 심포지엄 개최

 

한국농촌경제연구원(농경연)은 지난달 30일 나주 본원 대회의실에서 ‘미세먼지·악취저감 농업활성화 방안’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심포지엄에는 한국과 일본, 대만, EU, 네덜란드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각국의 미세먼지 저감농업 정책에 대한 발표와 토론이 이뤄졌다.

 

‘한국의 미세먼지 저감농업 정책과 개선 방향’에 대해 발표한 농경연의 정학균 박사는 “우리나라 미세먼지 수준은 초미세먼지(PM2.5)의 경우 세계보건기구(WHO)가 정한 권고 수준보다 3.6배 높다”며, “미세먼지 발생 비중이 1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농업부문도 미세먼지를 저감하려는 노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두봉 농경연 원장은 “미세먼지 저감농업은 미세먼지를 저감시킬 뿐만 아니라 악취를 줄일 수도 있다”며, “국민들로부터 신뢰와 사랑을 받는 지속가능한 농업을 실현시키기 위해서는 미세먼지 저감농업 추진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