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06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3분기 국제곡물 선물가격 낮아질 전망

농촌경제연구원, 전쟁 이전보다↓
국제곡물관측 9월호에서 밝혀
공급량 부족 우려 완화 때문
곡물 수입단가지수도 하락 전망

 

3분기 국제곡물 선물가격과 수입단가가 모두 하락할 것으로 예상됐다. 국제곡물 선물가격지수는 우크라이나 전쟁 이전보다 낮은 수준까지 하락할 것으로 전망됐다.


지난 4일 한국농촌경제연구원(농경연)은 국제곡물관측 9월호를 통해 3분기 예상 국제곡물 선물가격지수는 137.9로 전 분기 대비 7.9%, 전년 동기 대비 16.4% 각각 하락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3분기 곡물 수입단가지수의 경우 식용 곡물지수는 151.6, 사료용 곡물지수는 162.3으로 역시 전 분기 대비 각각 8.6%, 2.2% 떨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농경연은 선물가격지수의 경우 미국의 옥수수·콩 생육 개선과 밀의 기말재고량 증가 전망 등 공급량 부족 우려가 완화된데 따라, 수입단가지수는 국제 곡물 가격이 하락세를 보인 올 1~4월에 구매한 물량이 주로 도입된데 따라 각각 해당 지수가 하락할 것으로 분석했다.
지난달의 국제곡물 선물가격지수와 곡물 수입단가도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8월 국제곡물 선물가격지수는 133.8로 전월 대비 9.4%, 전년 대비 17.4% 떨어졌다. 
특히 세계 경기 침체 우려와 흑해곡물협정 체결에 따른 공급 차질 우려 완화로 전년 대비 하락폭이 컸다.


곡물 수입단가는 식용과 사료용 모두 전달보다 떨어졌다.
식용의 경우 밀은 톤당 359달러로 전월 대비 5.2%, 전년 대비 18.0% 각각 가격이 하락했다. 옥수수는 308달러로 5.5%, 29.1% 낮아졌다.
사료용도 밀은 343달러에, 옥수수는 320달러에 거래돼 각각 1.4%, 3.6% 떨어졌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