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0.6℃
  • 흐림강릉 24.9℃
  • 맑음서울 21.1℃
  • 구름많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6.6℃
  • 구름많음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22.4℃
  • 흐림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8.0℃
  • 구름많음보은 22.8℃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3.2℃
  • 구름많음경주시 27.6℃
  • 구름많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팜스코, 자돈 면역력 활성화·소화기 회복 특별 솔루션 적용

5~6월 대용유·자돈사료 1호, 2호 전제품

URL복사

 

㈜팜스코(대표이사 정학상)가 5~6월 2개월간 대용유 및 자돈사료 1호, 2호 전제품에 면역력 활성화 및 소화기 회복을 위한 특별 솔루션을 전격 적용한다. 

 

팜스코에 따르면 현재 한돈시장은 국제 곡물가 상승으로 인한 생산비 증가로 신음하고 있다. 설상가상으로 전국이 돼지유행성설사병, PED로 신음하고 있다. PED 주의보가 제주, 경남, 전북에 이어 경기도에까지 발효되면서 전국적인 유행이 발생한 것이다. PED가 발생하면 포유자돈 구간에 집중적으로 폐사가 발생할 뿐 아니라, 모돈이 정상적으로 포유할 수 없어 번식 사이클이 깨지고 번식성적이 떨어지게 된다. 특히 최근 PED 발생 양상은 전체 자돈이 폐사하는 것이 아니라, 상당수 자돈이 생존해 남으며 만성형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다.

 

PED는 소장융모와 소장상피세포를 위축시키며, 영양의 흡수가 이뤄지지 못하게 하며, 설사를 발생시키고, 소장상피세포간의 단단한 결합인 Tight Junction을 약화시켜 장내의 병원균 및 독소가 체내로 직접 침투할 가능성을 높여 불필요한 면역반응과 염증을 추가로 일으키고, 다른 질병에 걸릴 가능성을 높이는 질병이다. 

 

이러한 PED의 영향 때문인지, 올해 1/4분기의 포유돈 사료생산량은 전년 동기 대비 15% 가까이 감소했다. 이는 6개월 후의 출하물량이 상당히 줄어들 수 있음을 나타내고, 올해 여름부터 가을까지의 출하물량이 예년 대비 상당폭으로 감소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가을에 출하 될 현재 자돈까지도 상당히 높은 지육단가에 출하될 가능성이 높은 것이다. 현재의 자돈 한마리 한마리의 생존율을 높이는 것이 올 한해 농장의 수익성을 높이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게 된다. 

 

이에 한돈농가의 No.1 파트너를 자부하는 팜스코에서 자돈사료에 특별 솔루션을 처방해 2개월간 공급한다. 
적용하는 특별 솔루션은 △면역 활성화 솔루션(Immune system activating solution)과 △소화기 회복 솔수션(Digestive system recovery solution)의 두 가지다. 이를 통해 PED로 인해 소화기와 면역이 손상된 자돈의 회복을 도와줄 뿐만 아니라, 이유초기 섭취량 저하로 성장 정체가 일어나고 연변 및 설사로 고생하는 경우가 많은 대다수 한돈농장에서 자돈의 생존율을 높이고, 성장을 향상 시키는 효과를 나타낼 것으로 기대 된다.

 

이번 솔루션 적용을 기획한 정영철 팜스코 마케팅실장은 “자돈단계의 높은 폐사율과 성장정체가 한돈산업의 성적을 떨어뜨리는 가장 큰 요인이 되어 왔다”고 지적했다. 이어 “이번 솔루션 적용은 자칫 더욱 심각해질 수 있는 한돈성적 회복에 도움이 되기 위한 조치이자, 고돈가 시기에 자돈을 한 마리라도 더 살려 농가의 수익을 올리기 위한 조치”라며, “해당 솔루션과 팜스코 자돈 프로그램이 한돈 성적의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기대를 나타냈다.

 

팜스코 관계자는 “생산비 증가의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생산성마저 저하되면, 한돈산업에 큰 위기가 오게 될 가능성이 높다. 이러한 상황에서 한돈 생산성 증가를 위한 팜스코의 노력이 어떤 성과를 거둘지 결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