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일)

  •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1.9℃
  • 맑음서울 2.9℃
  • 맑음대전 1.2℃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4.1℃
  • 맑음광주 4.0℃
  • 맑음부산 6.1℃
  • 맑음고창 1.5℃
  • 맑음제주 7.7℃
  • 맑음강화 3.7℃
  • 맑음보은 -3.7℃
  • 맑음금산 -2.0℃
  • 맑음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6.5℃
기상청 제공

제주양돈농협 가축분뇨자원화공장 증축 완료

가축분뇨 처리용량도 크게 확대

 

제주양돈농협의 가축분뇨자원화공장 시설 증축이 완료되면서 축산분뇨 처리용량도 크게 확대됐다.
제주양돈농협(조합장 고권진)은 지난달 18일 가축분뇨자원화공장 공동자원화시설의 증축 준공 승인이 완료됨에 따라 시범 운영을 거쳐 오는 5월부터 본격적으로 가동한다고 최근 밝혔다.

 

제주양돈농협은 도내 양돈농가에서 발생하는 가축분뇨의 안정적인 자원화 및 집중화 처리를 위해 2017년부터 사업비 총 140억원을 투입해 가축분뇨자원화공장 시설을 증축했다.
이에 따라 가축분뇨 공동자원화시설의 퇴액비 처리 가능량은 하루 100t에서 300t 규모로 크게 확대됐다.
제주양돈농협은 기존 33개 농가에서 세 배 이상 늘어난 105개 농가를 대상으로 증축된 공동자원화시설을 시범 운영한 후 오는 5월부터 본격적으로 가동할 계획이다.

 

제주양돈농협 관계자는 “농가의 축산분뇨 처리 어려움을 해소하는 한편 지역주민과 상생하는 농촌 소득 기반을 마련하고, 악취 발생을 최소화하는 등 공동 이익을 도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