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6.7℃
  • 맑음서울 5.4℃
  • 맑음대전 4.9℃
  • 맑음대구 7.1℃
  • 맑음울산 7.9℃
  • 구름조금광주 7.2℃
  • 맑음부산 9.4℃
  • 맑음고창 5.7℃
  • 구름많음제주 11.3℃
  • 구름많음강화 5.2℃
  • 구름많음보은 2.4℃
  • 맑음금산 2.0℃
  • 맑음강진군 7.7℃
  • 맑음경주시 7.4℃
  • 맑음거제 9.6℃
기상청 제공

한돈협회, 최성현 전무 임명

“한돈농가 권익보호·위상제고에 앞장설 것” 다짐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는 6일 서울 서초동 소재 제2축산회관에서 정기이사회를 통해 신임 전무로 최성현 총괄상무를 만장일치로 임명했다고 밝혔다.

최성현 전무는 “한돈산업 앞에 놓여있는 산적한 과제의 무게감을 절실하게 느끼고 있다며, 특히 ASF와 돈가폭락 등 한돈산업이 해결해야 할 과제가 산적한 만큼 위기를 극복하고, 한돈농가 경쟁력 제고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히고, “회원의 위상제고와 권익보호, 협회의 업무영역 확대와 원활한 운영을 위해 열과 성의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최성현 전무는 “ASF 예방적 살처분 농가 재입식과 농가 경영안정에 매진하겠다”는 뜻을 밝히는 한편, “정부 및 산업 관계자와 긴밀한 공조를 유지하여 산업을 선도하는 전문가 집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최성현 전무는 1965년생으로 건국대학교를 졸업하고, 1990년 한돈협회에 입사해 30년간 근무해왔으며, 홍보부, 지도부, 총무부, 제 2검정소장, 정책기획부장 등을 거쳐 최근까지 협회 총괄상무를 역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