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7 (일)

  • 맑음동두천 5.5℃
  • 맑음강릉 6.6℃
  • 맑음서울 6.8℃
  • 맑음대전 5.7℃
  • 맑음대구 8.2℃
  • 맑음울산 8.3℃
  • 맑음광주 9.0℃
  • 맑음부산 10.4℃
  • 맑음고창 5.4℃
  • 맑음제주 13.4℃
  • 맑음강화 3.7℃
  • 맑음보은 3.3℃
  • 맑음금산 4.1℃
  • 맑음강진군 8.6℃
  • 맑음경주시 7.0℃
  • 맑음거제 7.8℃
기상청 제공

창립 19주년 농협사료, ESG 경영 본격 시동

URL복사

기존 성장모델 대비 7%이상 초기성장 극대화

군산바이오, 생균제 내세워 친환경사업 앞장

저탄소 농업기술 개발위한 메탄저감사료 개발

 

농협사료(대표이사 안병우)가 9월 1일 창립 19주년을 맞아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고 박차를 가하고 있다. 


우선 송아지 단계부터 고성장으로 사육기간을 단축시켜 온실가스 배출과 사육비를 저감해 환경보전과 농가소득을 향상시킬 수 있는 송아지 신제품 ‘진심시리즈’를 창립기념일을 맞이해 출시한다. 


한우의 사육기간 단축과 젖소의 경제수명 연장의 핵심 키워드는 초기성장 부진 해결이다. 이와 같은 초기성장 부진에 대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농협사료에서는 체계적인 사양시험과 글로벌 수준의 신기술을 접목시켰다. 기존 성장모델 대비 약 7% 이상의 초기성장을 극대화한 ‘진심시리즈’는 초유, 대용유, 링크, 프리미엄 송아지 4개 제품을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농협사료는 ‘진심시리즈’를 시작으로 향후 한우 산업의 국제경쟁력을 강화함은 물론, 친환경적이면서도 농가의 경쟁력을 보다 향상시킬 수 있는 제품 출시를 다각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첫 번째는 현재 농협사료 군산바이오는 축산악취 저감, 축산환경 개선을 통한 친환경 축산 실현을 목적으로 한 ‘그린마스킹’, ‘안나요’ 등 대표상품이 현장에서 이미 호평을 받고 있으며 자사의 생균제를 내세워 친환경 사업에 앞장서고 있다. 


두 번째는 축산부문에서의 탄소배출은 전체 온실가스 배출량의 1.3%이다. 이 중 축우(한우, 낙농) 부문에서 온실가스 배출량은 0.9%밖에 차지하지 않지만 저탄소 농업기술 개발을 위한 메탄저감 사료를 개발하는 것이다. 메탄 발생 저감 물질 탐색 및 최적 적용 방법 탐색을 위한 중장기 연구를 통해 제품 개발을 실시할 예정이다. 


그리고 생산 공정에서의 탄소배출 저감 방안을 실시할 계획이다. 스마트 센서를 활용한 제조공정 스마트화로 친환경 사료공장을 구축하게 된다. 이를 통해 전기 에너지 발생 저감과 분진발생을 최소화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디젤지게차를 친환경(전기)지게차 전환(11대)과 농협사료 영업직원 영업용 디젤차량(81대)을 전기차량으로 전환, 가축퇴비를 활용한 바이오매스 플라스틱 파레트 사용 등 친환경 경영을 위한 방안을 계속 개발해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세 번째는 농촌 일손 돕기 및 기부를 통한 사회적 책임과 공헌측면이다. 본사 포함 12개 지사가 자매결연 마을을 맺어 매년 일손 돕기를 2~3회 정도 실시하고 있다. 올 상반기 15회 실시했으며 연말까지 총 50회(참여인원 1000여명) 목표로 지속적인 일손 돕기를 통한 사회공헌을 실천 중이다. 그리고 매년 나눔축산운동본부 기부를 통해 농촌 지역사회 소외계층에 대한 다양한 후원 활동도 추진함으로써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네 번째는 매년 전직원이 참여한 윤리경영실천대회 등을 통한 투명한 기업 운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청렴한 조직문화 정착과 불공정행위 금지, 정도경영실천 실현 등 법과 윤리를 철저히 준수하는 윤리경영을 더욱 강조해 실천하고 있다.  


안병우 대표이사는 “지구 기후 변화 위기에 따른 세계적인 탄소 중립선언 등 환경적인 문제에 관심이 많은 가운데 농협사료가 중장기적이고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해 ESG경영을 정착시키고 지속 가능한 선진 축산을 구축하기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